체감형 교육의 선두주자인 미국 지스페이스(zSpace)와의

국내 독점 리셀러 계약으로 오프라인 확장현실 교육을 선보인 베스트텍시스템이 온라인까지 서비스 영역을 확장한다.

 

베스트텍시스템은 미국의 교육 콘텐츠 업체인 VIVED Learning과 체감형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Vived Image 1

VIVED Learning은 2007년에 미국 아이오와 주에서 설립된 회사이며,

대화형 3D 콘텐츠 및 시뮬레이션 등의 확장현실(XR, eXtended Reality)을 기반으로 콘텐츠 수용자 또는 사용자들의 상호작용을 통해

학습 능력을 높여주는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는 기업이다.

VIVED Learning은 기계학, 해부학, 미생물학, 천문학, 지구과학, 동물학, 식물학, 고생물학, 화학 등의 다양한 과학분야에 대해

고품질의 3D 콘텐츠를 미국 유명 대학과 도서관 등을 대상으로 제공하고 있으며, 지스페이스의 유력한 콘텐츠 제공 기업이기도 하다.

 

베스트텍시스템은 VIVED Learning 등과 같은 뛰어난 콘텐츠를 재가공 및 최적화해

온라인에서 체감형 콘텐츠를 통해 기기를 가리지 않고 인터넷만 접속되면 일반 브라우저에서 확장현실을 마음껏 누릴 수 있게 할 예정이다.

Vived Image 2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최근 교육분야도 급격한 변화가 진행되면서

학습관리시스템(LMS, Learning Management System)과 수업진행방식 등 새로운 솔루션에 대한 고민이 커졌다.

수용자인 학생들의 참여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방법 가운데 체감형 교육이 가능한 ‘확장현실’은

이 같은 학습현장의 고민을 해소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우승 베스트텍시스템 대표는 “현재 교육부가 의욕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인공지능(AI)과 가상현실(VR)을 접목한 지능형 과학실, 실감형 콘텐츠 제작 사업 등에 학교가 큰 부담없이 효율적으로 온라인 기반의 교육을 실행하는데 발 맞추어 나갈 수 있는 또 다른 계기를 마련했다고 볼 수 있다”밝혔다.

 

기사원문 : http://www.sentv.co.kr/news/view/576072